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삼원의학

봄날 뇌질환 발생 주의

삼원회 2016.03.03 06:34 조회 수 : 63

봄날 일교차가 10도 이상이 되면 뇌에서 이상증세가 일어나 질병으로 이어질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

 

 

노인이나 질환이 있는 약자는 특히 유념해야 한다. 정상인으로서 건강하다 하여도 여러 날 편두통 또는 두통이 발생하면 위험이 있다는 경고이다. 

 

 

뇌질환은 반드시 예고가 있다. 철저한 주의와 대비가 요구된다.

 

 

질환의 원인은 심장의 혈액압박으로 인하여 뇌의 미세혈관에 똬리 현상으로 이어져 두통이 발생하고 혈관이 파혈되어 출혈이 있다면 중풍등 뇌의 중대 질환으로 이어진다. 방심하여 불구가 되거나 생을 단축하는 일이 없도록하는 것도 좋을 것이다. 이는 신분과 직위에 관계없이 건강하고 정상인이라 하여도 덤벼 오는 질환인 것이다.  

 

 

자소엽이나 죽엽을 자주 다려 먹거나 바나나, 시금치, 무지방 우유를 자주먹는 것도 좋을 것이다. 음식 섭취를 조심해야한다. 배탈이 나면 어려움이 닥칠 수 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