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삼원의학

전립선 비대증은 염증이다

현도학회 2007.09.01 09:13 조회 수 : 1844

전립선 비대증은 염증이다. 염증을 치료하는 방법으로 치료하면 쉽게 치료될 수 있다.



◎.치료
전립선 비대증은 염증이다 치료는 염증치료를 해야 하지만 용의하지가 않다. 전립선을 싸고있는 근육질 때문이다. 가장 확실한 치료는 2개월 정도 단식을 하면 확실하게 치료된다. 그러나 아무나 단식을 2개월 정도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또 다른 방법은 생식이다. 단전부위에 따뜻한 기구를 얻고 하루 30분정도 열을 가하면 1개월정도 지나면 소변불이는 해소된다. 주의 할점은 치료가된 후에는 화장실만 보면 소변이 나오려 하고 주전자의 물붙는 것만 보아도 소변이 나오려 하므로 평소 주의를 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급하게 되면 절박함이 닥아오면 소변이 쏫아지는 모습이 있다. 

 

 채소와 생쌀로 습생 해야 한다.3개월이면 전립선 비대증은 치료 완치 할 수 있다. 생식기간 중에 육식은 금물이다. 생선도 안된다. (생식을 끝나면 반드시 구충제를 복용해야 한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