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삼원평론

시진핑의 운명

삼원회 2019.05.25 06:02 조회 수 : 225

시진핑의 정치하는 시기가 이제 저물고 있다. 계획은 크게 하고 있으나 나라 경제는 허물어져 가고 있다. 시진핑의 운명이다.

만물불생萬物不生 만물이 살지 못하는 때 [겨울]
음제서사陰制庶士 음이 서사를 제압하니 때는
시본동빈時本冬貧 본시 겨울이 빈곤하더라.

중국 주석主席 시진핑은 이제 말년에 접어들었다. 뜻은 크지만 무너져가는 운명이라 빈곤에 들어 마지막 계절에 접어들어 큰 모습은 없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