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삼원평론

한국 불교

삼원회 2018.05.04 16:35 조회 수 : 499

예부터 부처 조사가 제자들에게 법을 전할 시에는 비인부전非人不傳이라 하여, 남에게 들은 말이나 책을 보고 자신이 얻은 것처럼 선지식 행세를 하며 도를 얻은 것을 경계하여 은밀히 그 사람됨을 보고 전하였다.

 

 

능엄경 제74항에 보면 다음과 같은 말이 있다. “결단궤칙에 불타께서 아난에게 말씀하셨다. 상근기 시기에 닦는 도와 법, 만약 말세에 사람이 도량을 세우고자 한다면 설산의 큰 힘을 가진 大力白牛[黃牛를 보기도 한다] 불타 말씀에 여래의 대 선도는 미묘하여 알기가 어렵다.”

 

 

알기가 어려운 것은 아니다. 미묘하게 말을 바꾸고 어지럽혀 혼란하게 엮어 놓았기 때문에 해석이 되지 않으므로 미묘한 법을 구하지 않으면 어떻게 깨달음을 성취할 수 있겠는가 라고 한 것이다. 또한 성인에 이르는 길이 다른 길이 없건만 세간의 미혹한 자는 이 뜻을 알지 못한 것이다.

 

 

大力白牛, 즉 내 몸 안에서 소의 형체를 보고 깨달음에 이르는 것이 불법의 뿌리이며 깨달음의 근본 종지라고 말할 수 있다.

[대력백우大力白牛는 수행자에게 영상으로 나타나는 것이다. 큰 울음 소리를 내거나 세상을 바라보는 모습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중국인과 인도인은 간사하게 말 바꾸기를 잘한다. 이에 속지 말아야 한다. 재간이 중국과 인도인에게 미치지 못하면서 아는 척하려 들지 마라. 망신이 따른다. 영상으로 도를 보고 법을 보았다면 내가 아는 대로만 말하라. 아니면 입을 다물어라.

 

이 글은 조계사 사찰넷에 올려져 있음. 이 글을 답변한 자는 엉터리이다. 30년을 호흡수련을 하였다는데 한번도 증험을 보지 못한 자이다. 한심한 자이다. 한국의 불교를 망하게 하려는 것이다. 망해보아야 망하는 것을 알게 된다. 새롭게 나아가려면 망해야만 한다. 항간에는 화두수행을 하면서 호흡을 한다는 말도 나온다. 이 또한 도를 얻기는 틀린 것이다. 오죽하면 이러한 소리가 나오겠는가. 호흡의 승패는 단전일규를 이루고 가슴에서 단전까지 기로를 여는 것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한국 불교 [2] 삼원회 2018.05.04 499
공지 호흡수행呼吸修行 [3] 삼원회 2018.04.29 603
공지 仙道 修行者의 呼吸法 삼원회 2016.02.11 1610
1645 문재인 대통령의 북한 대변인 역할 new 삼원회 2018.10.21 30
1644 중국에 혼란이 오면... 삼원회 2018.10.19 118
1643 도끼 만행 사건 이전 때와 같이 삼원회 2018.10.17 113
1642 엔케이로 김무성 공격 삼원회 2018.10.17 130
1641 북한 내부에 있는 별도의 세력 삼원회 2018.10.16 102
1640 트럼프의 중간선거 삼원회 2018.10.15 104
1639 외교부 강경화 장관의 발언 [1] 삼원회 2018.10.13 145
1638 북한 김정은의 로마 교황 초청 삼원회 2018.10.12 102
1637 북한 공산당의 종교지도자 초청 [1] 삼원회 2018.10.10 161
1636 대한민국이 망하고 있다 [1] 삼원회 2018.10.10 189
1635 김정은 세상 壽命 삼원회 2018.10.07 188
1634 친박의 재 회동會同 [1] update 삼원회 2018.09.29 307
1633 한미북의 뉴욕 회동 [1] 삼원회 2018.09.26 240
1632 중국과 북한의 미래 [2] 삼원회 2018.09.25 217
1631 북한의 핵 제거 합의 [1] 삼원회 2018.09.20 269
1630 한 사람의 운명 삼원회 2018.09.20 195
1629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1] 삼원회 2018.09.19 183
1628 차기 권력 [1] 삼원회 2018.09.18 250
1627 남한과 북한의 만남 삼원회 2018.09.16 149
1626 북한 핵보유에 대한 중국과 러시아의 의도 [2] 삼원회 2018.09.13 208
위로